밀렸던 포스팅 몰아서 하기

 

작년에 차량 쪽 일 시작하면서 구매했던 제품이다. 꽤 많이 사용했었고 용도도 다양했던 제품이다.

 

 이런 포장 제품이며, 사실 동일한 디자인의 제품이 해외에서 어렵지 않게 볼 수 있다. 다만 해외 제품과는 스펙이 조금 상이하기에 (몇몇 기능 빠짐) 국내 제품으로 구매했다.

 

 배터리 단일 제품으로 크기가 상당하다.

 

 제품의 구성품이다. 본품 이외에 점프스타터로 사용할 수 있는 케이블, 제품 보호용 파우치, 그리고 충전 어댑터로 구성돼 있다.

 

 제품의 전면부이다. 좌측에는 어댑터 충전 포트와 점프스타터 연결 포트가 있으며

상단에는 제품의 전원 버튼, 중심부에는 220V 출력을 연결하는 포트, 그리고 우측에는 USB 3.0, USB-C, USB 일반 단자가 있다.

 후면부에는 이지넷에서 국내 인증을 받았다는 전자파적합등록 및 전기안전인증 규격 및 해외 KC 마크 등이 표기되어 있고 기본 배터리 스펙, 충전 스펙에 대해 적혀있으며, 우측에는 출력에 대해 기재돼 있다.

 꽤 중요한 스펙인 배터리 점프스타터 규격이 12V 300A로 그리 강하지 않은 편이다.

 

 간단한 출력에 대한 스펙 시트

 

 그리고 사용에 대한 간단한 설명서이다.

 

 이 제품은 40800mah급으로 일반적인 보조배터리보다 훨씬 큰 용량의 제품이다. 점프스타터 이외의 보조배터리로의 기능이 충분한 제품이긴 하오나, 이 용량 대비 10만원 중반대의 가격이라면 사실 큰 메리트가 없긴 하다. 거기에 사이즈까지...

 

 다만 220V의 출력을 임시적으로 쓸 수 있다는 점이 꽤 쓸만한 장점이며, 다른 특이점이라면 보통의 점프스타터는 임시용 차량 배터리로 사용 불가한 반면, 이 제품은 차량 배터리 방전을 대비하여 보조적인 역할이 가능하다. 단 위에 케이블로 할 경우 열 발생으로 플라스틱 부분이 녹게 된다. 별도 케이블을 제작하여 사용하는게 낫다.

 

 뭐 이 제품이 다 장점만 있으면 좋으련만... 아니, 아쉽게도 크나큰 단점이 있다. 그건 점프스타터로 1회 사용시 배터리가 바로 방전되어 사용이 불가능하다. 점프 직후 배터리는 사용이 불가능한 상태가 되어 재충전이 필요하다. 그래서 실질적으로 점프스타터는 별도 제품을 구매해서 사용중이다.

 

 제품의 충전 방식도 자유롭고 사용할 수 있는 환경이 다양한 만큼 큰 장점이 되기도 하지만 의외로 구매의 큰 목적에 대해선 단점이 있었다는 점에 대해서, 구매 염두를 두고 있다면 참고하기 바란다.

 

 

 

 

 오랜만에 제품 포스팅

 

 이 제품은 사실 이미 구매해서 차량에 사용하고 있는 제품으로 세컨 차량에 장착하기 위해 한 세트를 더 주문했다.

 

 제품의 포장은 이렇다.

 알리에서 구매한 제품으로 주문하고 받는데 한달 정도 소요됐다. 늘 그렇듯이 박스는 좀 찌글찌글... 물건너오면 박스가 대체로 요런 모양이다.

 

 오픈하면 이와 같이 포장돼 있으며 차량용 충전기 및 케이블이 동봉돼 있다.

 

 제품 구성품... 이 제품의 가장 특이점은 자석거치대 이면서도 무선충전이 가능하다는 점이다. 구성품에는 해당 스크린  사이즈 휴대폰에 부착하면서 무선 충전에 문제가 되지 않도록 가이드페이퍼가 있다.

 

 조그만한 충전기가 그래도 기본 출력이 QC 3.0 규격의 출력을 지원하며 무선충전 거치대에서 2.0 이상 규격을 지원하기에 제품 권장에서는 최소 5V 1.5A 이사의 출력 공급을 권장한다.

 

 제품에 박스에 기재된 충전 크래들 규격이다. 일반 충전에선 5V 규격을 지원하며 1.5~1.8A 의 입력을 필요로 하고

빠른 충전에서는 9V 1.67A의 입력을 필요로 한다. 즉 QC 무선 충전을 쓰려면 9V 1.67A 출력을 하는 충전기를 사용해야 한다.

 

 제품의 충전부 연결 부분이다. 기본적으로 MicroUSB 단자로 구성돼 있으며, 제품 자체는 전부 메탈로 되어 있다. 단! 제품의 마감 부위 중에서 날카로운 부위가 있어서 다칠 수 있는 부분이 있으니 유의하는게 좋다.

 

 이 제품의 또 다른 특징이다. 제품은 크래들 형식으로 단순 접착 거치인 것으로 보이는데, 그 이외에 송풍구 거치도 가능한 타입이다. 바닥면 접착 거치대를 돌려서 풀면 이와 같이 분리되며 송풍구에 꽂을 수 있는 클립이 있다.

 

 후면 부착하는 패드다. 실제로 뜯어보진 않았지만 상/하단에 자력 부착이 가능한 메탈이 들어있고 가운데 부분은 무선 충전에 방해가 되지 않도록 비어있다.

 

 패드를 거치대 옆에 살짝 부착한 상태. 생각보다 자석패드의 크기가 작지는 않다. 디자인도 그렇고 폰 후면에 부착하는 패드도 어느 정도 퀄리티가 있고 디자인도 잘 뽑아서 어색하지 않다.  위에 거치대의 가장자리는 미끄럼방지 재질이 있고 그 가운데는 무선충전을 유도하는 부분으로 보면 된다. 이 패드를 부착하고 가장 큰 장점은 위 충전기 이외의 다른 무선충전 기기에서도 지장 없이 충전이 가능하다는 점이다.

 

  차량 거치대 중에 거추장스러운 큰 제품을 싫어하면서 무선충전을 쓰고 싶다면 이 제품은 나쁘지 않은 선택인 듯 하다.

 

 제품의 링크 따위는.... 생략, 직접 알리 또는 각종 쇼핑몰을 통해서 구하시기를

 홈플러스 신도림점, 어제자(5/6) 매주 진열대

 

 가장 좌측이 보통 일본 맥주 제품(아사히, 산토리, 기린 등 라거 계열)이 있던 자리였고 그래도 한 동안은 일본 맥주가 자리 잡고 있었으나... 늘 일본 제품들이 진열은 돼 있었다.

 

 그러다 어제 맥주 구매하면서 보니 일본 제품들 전멸... 안팔리는지 다 치워버린 모양

 

 일제 불매 운동은 여전히 진행중으로 보임